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골프스윙]첫 공개되는 장타 ‘퀸’ 김아림의 드라이버 샷 ‘뒤태’

기사승인 2019.07.21  16:44:12

공유
default_news_ad1

[와이드스포츠 윤영덕 기자]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장타 ‘퀸’ 김아림(24)은 2019시즌 상반기 마지막 대회인 MY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에서 시즌 첫 승과 함께 통산 2승째를 달성했다.

김아림은 상반기 평균 티샷 267.704야드로 2위(평균 260.626야드) 이승연(21)을 7야드 앞서며 2년 연속 장타 ‘퀸’을 사실상 예약했다.

김아림의 정면 스윙 어드레스는 스탠스가 과도할 정도로 넓은 편이다. 넓은 스탠스는 백스윙과 다운스윙 때 중심축의 움직임이 커 미스 샷의 원인이 된다. 그러나 김아림은 스윙의 기술적 완성도를 높여 단점을 극복했다.

이번 영상은 김아림의 드라이버 샷을 뒤편에서 촬영한 영상이다. 정면에서 보는 것과 달리 김아림의 스윙의 완성도를 잘 볼 수 있다.

윤영덕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