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1년 만에 우승한 코다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복귀

기사승인 2022.11.15  08:24:34

공유
default_news_ad1
▲ 넬리 코다<LPGA제공>

[와이드스포츠 최웅선 기자]넬리 코다(미국)가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를 되찾았다.

코다는 15일(한국시간) 발표된 롤렉스 여자골프 세계랭킹 순위에서 지난주 4위에서 1위로 올라섰다.

올해 초까지 세계 1위를 달리던 코다는 혈전증으로 투어를 중단했다. 6월 US여자오픈으로 복귀한 코다는 지난 14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펠리컨 챔피언십 정상에 오르며 1위에 복귀했다.

태국선수로는 두 번째로 1위에 올랐던 아타야 티띠꾼(19)은 2위로 내려앉았고 고진영(27)은 4위로 밀렸고 뉴질랜드동포 리디아 고가 3위다.

전인지(28)가 8위, 김효주(27)가 7위를 지켰다. 따라서 한국선수는 톱10 안에 3명이 이름을 올렸다.

한편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시즌 최종전까지 우승하며 2년 연속 상금왕에 오른 박민지(24)는 지난주 보다 6계단 오른 12위다. 

최웅선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