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골프스윙]코리안투어 정석희의 드라이버 샷

기사승인 2020.09.17  08:46:57

공유
default_news_ad1

[와이드스포츠 윤영덕 기자]정석희(24)는 올해 KPGA 코리안투어 무대가 세 번째다. 2018년 신인으로 데뷔했지만 지난해까지 눈에 띌 만한 성적을 내지 못했다.

올해 또한 제39회 GS칼텍스 매경오픈 공동 19위가 최고성적이다. 그러나 가능성은 활짝 열려 있다.

지난해 시드 순위가 낮아 2부 투어를 병행하는 힘든 여정이었지만 ‘2019 KPGA 챌린지투어 14회 대회’에서 우승하며 상금순위 7위로 올해 코리안투어 출전권을 확보했다. 정석희가 기대되는 이유다.

정석희의 스윙스타일은 매우 신중하다는 것이다. 백스윙을 매우 천천히 들어 올리고 물 흐르 듯 다운스윙을 진행한다. 이번 시간엔 정석희의 드라이버 샷을 감상해 보자. 

윤영덕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